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
고성군 홈페이지 한번에 바로가기 열기

고성군

새로운 도약 미래의 땅고성

계량기 보온요령

개요
  • 수도계량기가 추위로 얼어 터지게 되면, 수돗물이 나오지 않아 많은 불편을 겪게 될뿐만 아니라, 새로운 계량기로 바꿔 설치시 비용을 부담하시게 됩니다
  • 수도계량기 보호통 내부로 외부의 찬공기가 들어가지 않도록 틈새를 막고 넓은 덮개를 덮어 계량기 동파를 미리 예방하시기 바랍니다.
  • 가정에서는 수도계량기가 얼지 않도록 11월 말 경에 미리 수도계량기와 수도관에 스치로폼이나 헝겊을 사용하여 보온조치 후 비닐로 외부를 감아서 찬 바람이 수도관이나 계량기에 직접 유입되지 않도록 보온조치 합니다.

혹한시 동파 예방법

  • 영하 5˚c 이하의 추위가 지속되면 수도계량기가 동파되고 수도관이 어는 경우가 발생되기 시작합니다. 영하 10˚c 이하의 날씨가 계속되거나 집을 장기간 비울 경우는 수도꼭지를 조금 열어서 수도관 내부에서 수돗물이 흐르도록 수도관 내부의 유동을 주면 동파를 확실히 예방할 수 있습니다.
  • 겨울이 닥치기 전에 헌옷이나 인조솜 등을 수도계량기 보호함에 가득 채워 미리 보온조치를 해주세요.
  • 수도계량기 보호함에는 동파방지를 위한 열선(실리콘히터 등)이나 백열전구등(10 - 30W)을 설치하여 동파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.
  • 아파트의 경우 오래된 수도계량기 보호통은 보온이 잘 되는 새것으로 교체하도록 합시다.
  • 노출된 수도관의 경우 보온재 등으로 단단히 감싸서 물과 찬공기가 들어가지 않도록 하여야 하며, 앞고동을 항시 열어 놓고 뒷고동만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.
  • 복도식 아파트나 연립주택은 외부의 찬 기온과 바람에 직접 접하여 동파의 발생 확률이 매우 높으니 수도계량기 보온에 한층 더 힘을 써야 합니다.(젖지 않은 헌옷을 계량기함 내부에 가득 채우고, 관 외부에는 넓은 테이프로 밀폐시켜서 찬바람이 유입될 수 없도록 조치합니다.)
  • 계량기 뚜껑이 항상 잘 닫쳐있어 찬 온도와 바람에 접하지 않도록 하고, 마당에 노출된 수도관은 보온재로 감싸주고, 앞밸브의 수도꼭지는 항상 열어 놓고 뒷 고동으로만 열고 잠그며 사용합니다. 또한 가능한한 겨울철에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.

동파시 조치요령

  • 수도계량기가 동결만 되었을 경우 헤어드라이어로 서서히 가열 하여 녹이거나 미지근한 물로 시작하여 점차 뜨거운 물로 녹입니다.
  • 수도계량기에서부터 집 안쪽 부분의 수도관이 동결되어 물이 나오지 않을 경우 인근 수도공사업자에게 해빙 또는 수리를 의뢰하셔야 합니다.
  • 수도계량기에서부터 집 안쪽 부분의 수도관이 터져서 물이 샐 때 인근 수도공사업자에게 의뢰하셔야 합니다.